2022.09.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11.3℃
  • 구름많음강릉 17.1℃
  • 구름많음서울 16.2℃
  • 흐림대전 15.2℃
  • 구름많음대구 16.0℃
  • 흐림울산 16.7℃
  • 구름많음광주 17.5℃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5.0℃
  • 구름많음제주 20.8℃
  • 구름조금강화 12.8℃
  • 흐림보은 12.1℃
  • 흐림금산 13.3℃
  • 흐림강진군 16.5℃
  • 구름많음경주시 15.0℃
  • 흐림거제 17.3℃
기상청 제공

시정소식

박승원 시장, 김동연 도지사에게 목감천 저류지 설치 요청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난 9일 오후 이번 집중호우로 대피한 시민들을 위로하기 위해 광명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한 김동연 경기도지사를 만난 자리에서, 상습적인 목감천 범람으로부터 시민들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저류지 설치가 시급하다고 요청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저류지는 홍수조절시설로 R1저류지 설치 시 30년 빈도의 호우에 안전하며, R2·R3저류지를 추가로 설치하면 100년 빈도의 호우에도 안전한 목감천이 된다고 설명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매년 여름철 집중호우 시 목감천이 수시로 범람하여 인근에 거주하는 광명시민들의 생명과 재산이 위험하다,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목감천 R1저류지 설치가 조속히 이루어져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시는 비 피해를 최소화하기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다. 시민들께서는 재난안내방송에 따라 행동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난 8일부터 쏟아진 기록적인 폭우로 인한 비 피해 현장점검에 나서며 피해복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광명시는 지난 81250분 호우경보가 발효되고 당일 강수량 319mm, 시간 최대강수량 109.5mm를 기록하며, 철산동 광명 성애병원 앞 왕복 6차선 도로가 버스 자동차 등이 거의 움직이지 못할 정도로 침수되고, 광명사거리역도 도로에 물이 역류하면서 도로 정체가 심화되는 등 곳곳에서 비 피해가 잇달았다.

 

시는 8일 오후 9시 전 직원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한 가운데, 박 시장은 930분 재난상황실에서 간부회의를 주재하면서 호우피해 대책을 논의한 뒤 광명배수펌프장 등 관내 곳곳의 현장을 점검했다. 오후 1050분경에는 목감천 일대가 하천 범람으로 물에 잠겨 통행이 차단된 현장을 찾았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목감천 수위 변화를 예의주시하며 목감천 차수판 설치 목감천 인근 거주 시민의 안전 대피 목감천 R1저류지 추진사항을 점검했다.

 

또한 목감천 제방 차수벽보다 낮은 개명교, 개웅교에 홍수방어를 위해 설치된 차수판을 점검하고, 교량 통행을 막아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시했으며, 동 행정복지센터를 중심으로 인근 거주 시민들이 안전하게 대피하도록 했다.

 

한편, 광명시는 9일 오전 평균 강수량이 35011시 기준으로 주택 침수 114, 상가 침수 37, 도로 침수 30, 신호등 고장 10건 등 총 219건의 호우피해가 접수됐다.

 

또한, 오후 1시 기준 침수 피해를 입은 시민 109명이 광명종합사회복지관 등 임시대피소 7곳으로 긴급 피신했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9일에도 호우피해 대책 회의를 주재하고 비 피해 현장 전역을 돌며 상황을 점검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철산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반려 식물과 함께하는 마음 돌봄
고령화 시대로 접어들면서 가장 문제가 되는 사회 현상 중 하나가 어르신들의 외로움으로 인한 우울증이다. 이런 문제 해결을 위해 등장한 것이 반려동물과 반려식물이다. 반려동물과 반려 식물의 교감은 어르신들의 우울증 해소에 많은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반려동물은 돌봄에 많은 행동이 필요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에게는 오히려 스트레스로 작용하는 측면이 있는 반면 반려 식물은 관리가 어렵지 않으면서도 정서적 안정감과 즐거움을 주어 요즘 어르신들이 많이 선호하고 있다. 이러한 흐름에 맞추어 철산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성화 사업으로 2022년 9월 23일(금) 14:00~16:00 행정센터 2층에서 지역의 어르신들을 모시고, ‘반려 식물과 함께하는 마음 돌봄, 원예를 통한 정서 지원 프로그램 사업’을 진행했다. 강사의 꼼꼼한 지도로 소형 정원 형식의 모듬 화분을 만든 어르신들은 아이들 같은 동심으로 돌아가 웃음이 가득한 얼굴로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행사에 참여한 어르신은 “태어나서 처음으로 꽃을 심고 화분을 만들어 봤다. 경치 좋은 곳에 여행가는 것보다 마음이 더 즐겁다. 싱싱하게 잘 자랄 수 있도록 정성껏 키우겠다”고 말했다.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